거의 모든 것의 역사 : 최고의 과학 상식책! 강추! by 비와이슬

거의 모든 것의 역사
빌 브라이슨 지음, 이덕환 옮김/까치글방

나의 점수 : ★★★★★



이 책은 과학 상식에 관한 책이라고 할 수 있다.
우주, 지구, 생명, 원자의 발견, 화석 등의 우리들이 이미 상식으로 알고 있는 과학적 지식을 아주 쉽게 풀어쓴 글이다.
저자 자신이 과학에 문외한이라고 자처하기에, 자신의 수준에 맞게 전문가들과 자료를 찾아 쉽게 풀어쓴 글이다.

정말 읽기 쉽고 정말 재미있었다.
과학자들의 세계와 그들이 탐구하고 지금은 상식이 되어 버린 지식들을 어떻게 파헤쳐 갔는지도 느낄 수 있다.

이 책을 읽으면 참으로 우주와 생명의 그 광대하고도 신비로운 질서들에 대해 경탄하게 된다. 지구의 주인으로 자처하는 인간이 사실 알고 있는 것이 얼마나 보잘 것 없이 작은 일부인가 하는 것도 느꼈다. 

비교적 크고 두꺼운 책이고 가격도 좀 비싼 편이다. 종이도 아주 고급이다. 하지만 결코 돈이 아깝지 않은 멋진 책이었다.
친구나 가까운 이들에게 적극 추천하고픈 책이다.

핑백

  • 비와이슬 : 양육을 통한 본성 Nature via nurture - 멋진 책! 2008-03-19 00:14:25 #

    ... 매트 리들리의 본성과 양육 - 매트 리들리 지음, 김한영 옮김, 이인식 해설/김영사 이 책은 '거의 모든 것의 역사 - 빌 브라이슨, 까치' 이후 가장 마음에 드는 과학 관련 책이다. 내용은 한 문장으로 정리할 수 있다. '인간은 태어나는가 만들어지는가' 인간은 타고난 본성에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


book